한류 빅스타들 나란히 일본 무대에

글씨 확대 글씨 축소

뉴스 기사
기사 이미지
한류스타가 총 출동하는 ‘2005 한류 올스타 서미트’가 24일 일본 사이타마현 슈퍼 아레나에서 열린다.

이병헌 장동건 권상우 비 쥬얼리 신혜성 마야 등 일본 내 한류를 주도하는 배우와 가수 스타들이 대거 참석한다. 공연은 2회에 걸쳐 진행되며 배우들이 출연한 영상물이 각각 15분 정도 상영되고 가수들의 공연이 이어진다.

한·일수교 40주년을 기념해서 열리는 이 행사는 아시아문화산업교류재단과 일본 후지TV가 주최하고 ㈜모닝엔터테인먼트가 주관하며, SBS가 10월 초 방송할 예정이다.

이번 행사는 한국에서도 한자리에 모이기 힘든 빅 스타들이 나란히 무대에 오른다는 점에서 일본뿐만 아니라 한국 팬들의 관심이 쏠려 있다. 이병헌 등 출연진은 23일 오후 일제히 일본으로 출국한다.

연합뉴스

POLL

씨스타, 7년만에 '해체', 당신의 반응은?
VS

투표하기 결과보기